경남

검색
닫기

창원시 스마트산업국, 내년 국비 2210억원 확보에 전력

0

- +


창원시 류효종 스마트혁신산업 국장이 17일 창원시청 프레스센터에서 브리핑을 하고 있다. (사진=창원시 제공)

창원시 류효종 스마트혁신산업 국장이 17일 창원시청 프레스센터에서 브리핑을 하고 있다. (사진=창원시 제공)

창원시가 지역산업 발전과 경제 부흥을 위해 내년 27개 사업에 국비 확보 2210억 원을 목표로 추진한다.

시 스마트혁신산업국은 강소연구특구와 규제특구 지정에 따른 지역혁신 인프라 보강과 주력산업의 경쟁력 제고와 4차산업혁명에 대응한 신성장동력 창출 등 분야에서 중점 사업을 발굴하고 국비 확보를 위한 전방위 활동을 강화한다는 전략이다.

국비 확보 추진 주요 사업은 무인선박 실증, 방산혁신클러스터 시범사업, 스마트 특수선박 지원센터 구축, 풍력 에너지산업 융복합단지 지정사업, 거점형 수소생산기지 구축, 한국형 스마트야드(K-Yard) 개발 등이다.

내년 국비 목표는 2020년에 확보된 1221억 원 보다 80% 증가한 규모다. 앞으로 정부 예산안 편성 일정에 맞춰 기획재정부와 각 소관 부처를 방문해 내년도 주요 요청 사업에 대한 필요성과 지역 내 투자에 대한 타당성 등을 설명한다. 이를 통해 내년도 정부 예산 확보를 위해 체계적으로 대응하고 사전 준비를 철저히 해나갈 계획이다.

류효종 스마트혁신산업 국장은 "정부예산은 신성장 동력 확충, 제조업 등 주력산업 경쟁력 강화, 주요 정책과제 추진과 일자리 창출 등 경제활력 제고와 지역발전을 위한 대규모 사업 추진에 꼭 필요한 재원으로 내년에는 국비 확보 목표가 더 커진 만큼 힘차게 뛸 것"이라고 말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이슈

많이 본 뉴스